=

중앙 평원의 태국식 농촌 (38)

Share

Copied
  • 정보
태국은 물을 이용한 논농사에 잘 어울리는 비옥한 땅을 이용해 농사의 땅으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저지대 범람원에 사는 사람들은 벼농사와 과일 농장으로 생계를 꾸리고 있는 것이 정기적으로 발견됩니다. 농사짓는 마을에서 저희는 논으로 물을 끌어올리는 물방아와 물을 끌어 올리기 위한 나무로된 컨베이어 벨트와 같은 현지식 농기구를 찾았습니다.

태국 전통 농사는 엔진이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기름이 낭비되지 않습니다. 범람이 잦은 낮은 평야 지대에서 농부들은 종종 건조한 계절에 버팔로를 먹이기 위해 짚을 보관하는 높은 단을 세웁니다. 과거에 정미소가 없을 때 각 가정은 쌀겨를 벗기기 위해 커다란 절구를 찧고, 키질을 위해 타작 바구니를 사용했습니다. 쌀겨는 바람으로 벗기고 쌀알만 바구니에 남았습니다. 그런 후 쌀은 오직 쌀알만 남아있는 것과 쌀겨와 함께 가루가 된 쌀을 포함한 것 두 개로 나누었습니다.

가루가 된 쌀은 동물을 먹이는데 사용했습니다. 무앙보란은 단단한 울타리로 둘러싸여 티크 목재판으로 된 태국식 농촌 마을을 부활시켰습니다. 이 마을은 중앙 평지에 사는 태국 농민들의 생활 방식을 묘사하기 위해 건설했습니다. 독특한 벼 재배법과 현지식 농기구가 사용되었습니다.

위치 중앙 평원의 태국식 농촌 (38)